이상형 그녀에게 대체 불가한 남자가 되었을때 일어나는 일

조회수 26



어제 얼마전 헤어진 처자에게 또 연락이 왔다. (지금은 다른 처자를 만나는 중..)

전화를 받지 않았더니 문자를 남겼다. 



얼마전까지도 헤어지고나서 몇번이나 카톡과 전화가 왔다. 






한동안 뜸하더니 다시 연락이 온것이다. 

이별 이유는 처자가 결혼 이야기를 꺼내서부터였다. 



집에서 결혼에 대한 압박이 있다고 결혼안할거면 헤어지자고 했다.  

그녀를 사랑했지만 어떠한 이유로 인해 이별을 택했다. 



남신술의 무서운 점은 여성이 결혼 적령기건, 결혼하기에 이른 20대 중반 나이이건

여자가 먼저 결혼 이야기를 꺼낸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별을 하면 집착하고 매달린다.  



이별은 슬프다. 누가 이별을 고했건 그건 중요한 것이 아니다. 

그녀에게 연락이 올때마다 슬펐다. 하지만 동시에 평온했다. 



원래 세상의 모든 것은 변하기 마련이다. 

닳거나, 없어지거나, 이동한다. 

강물은 흐르고 그 단단한 돌도 비바람에 깎여나가는 것처럼..



남녀관계도 마찬가지다. 

언젠가는 평생을 함께할 단한명의 인연을 제외하면 모두 헤어진다. 



그마저도 누구 한명은 먼저 세상을 떠나고 이별을 맞게 된다. 

오래전 진리를 깊이 깨닫기전까지 여자와 이별을 하면 많이 힘들었다. 



하지만 이제는 초연하다. 

그렇게 되면 만나는 중에도 여자에게 집착하지 않게 되고 그것이 되려 말과 행동으로 발현되어 매력이 된다. 




남신술이 일반 연애기술과 다른 점은 대체 불가한 남자가 된다는 것이다. 

처자는 처음에 담배를 끊지 않으면 더이상 만나지 않겠다고 엄포를 놓았다. 

그런데 나중에는 담배피는 모습도 멋있어 보인다고 하더라. 





여자는 남자를 정말 사랑하게 되면 A급 도도한 여자건 모델이건 다 똑같아 진다. 

초반의 방어막이 두터울뿐이다. 



여자가 남자를 떠나는 이유는, 이런 저런 이유를 말하겠지만 결국 하나로 귀결된다. 

다른 남자로 대체 가능하기 때문이다. 



남자를 떠나지 못하고 헤어지고 집착하는 이유는 여자에게 대체불가한 남자가 

되었기 때문이다. 



이글을 보는 남자들은 원하는 여자에게 만큼은 '대체가 가능한 남자'가 아닌

'한정판, 레어텀 남자'가 되길 바라며..



👉 유료급 전자책 받으러 가기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