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만나는법? 연애대화기술보다 중요했던 사고법

조회수 24


내가 찌질했던 시절에서 현재까지 아름다운 여성들을 만날 수 있었던 사고법을 말해보겠다.



내가 스스로에게 항상 던졌던 질문은 "어떻게?"이다.

나는 어떻게 하면 여자가 거부할 수 없는 남자가 될 수 있을까를 끊임없이 생각했다.



즉 리버스 엔지니어링을 하는것이다.

리버스 엔지니어링이란 공학적 용어로, 이미 완성된 시스템을 역으로 추적하여 기법과 해답을

얻어내는 것을 말한다.

압도적인 매력을 가진 남자의 모습을 상상했고 그렇게 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할지 상상했다.



여자가 거부할 수 없는 남자는 어떤 모습일까?

어떻게 해야 그런 남자가 될 수 있을까?

그렇다면 나는 지금 이순간 무엇을 해야할까?



더 작게는


어떻게 하면 여자의 번호겟 확률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을까?

어떻게 대화를 해야 또 보고 싶은 남자가 될 수 있을까?

어떻게 해야 내 외모를 최고 버전으로 만들 수 있을까?

어떻게 하면 연락두절없이 무조건 만남까지 이어갈 수 있을까?



하나의 질문에 답이 나오면 또다시 "어떻게"라는 질문을 던져 계속 파고 들었다.



즉, 안되는 게임에서 요행을 바라거나 억지 노력을 하는 것이 아니라,

"이기는 게임"을 하길 원했다.

애쓰지 않아도 여자를 휘어잡는 압도적인 매력을 가진 남자가 되고 싶었다.



원하는 이성에게는 항상 고배를 마시는 남자들은 준비없이 그저 여자만 빨리 만나고 싶어 한다.


자신감 없고 여자의 작은 말과 행동에 흔들리는 작은 그릇을 갖고 있다.

외모가 최적화 되어 있지 않다.

얕은 기술과 멘트에 집착하지만 대화 능력 자체가 떨어진다.

상황 판단 능력, 즉 센스가 없어 여자의 마음을 움직이기는 커녕 실수만 연발한다.



나도 한때는 이러한 치명적 실수를 저질렀다.

하지만 많은 고민을 했다.



여자의 말과 행동에 흔들리지 않고 품어줄 수 있는 뚝심과 여유가 있는 남자

그저 애쓰지 않고 대화를 하는것 만으로 매력을 느끼고 나를 소울메이트로 느끼게 하는 남자.

상황 판단과 센스가 뛰어나 내가 하는 말과 행동 하나하나에 감동을 줄 수 있는 남자.



이런 남자를 상상했고 어떻게 해야 그런 남자가 될수 있을지 역으로 그 해법을 찾았다.

물론 그냥 생각만 한것이 아니라, 실행을 하면서 셀프 피드백, 수정, 보완을 거쳤고

여자에게 자존심을 굽혀가며 까이는 이유를 알아내려 했다.



그렇게 그 해법을 정리한 것이 폐관수련이고,

아름다운 여성들을 원없이 만날 수 있었다. 나의 제자들도 시스템 그대로 실행하자

빠른 속도로 원하는 이성과 사귈 수 있었다.



남자들도 노력한다.

노력하지만 안되니까 힘든거 안다.

나도 그랬으니까..



여자만나는법을 모르는 남자들도 예쁜 여자를 만나고 싶어하고, 나름대로의 계획도 세워본다.

하지만 이미 패배가 예견된 게임만을 한다.

지는 게임에서 여자를 만나봤자 쳐발리고 자존감만 나락갈뿐이다.




아무리 모임에 나가고, 헌팅을 해보고, 소개팅을 한다한들 내 자체의 내공과 외공이 없는 상태에서

여자만 만나봤자 절대 원하는 여자를 가질 수 없다.



체급 자체가 다른데 어떻게 이길 수 있겠는가?

만약 당신보다 가치가 높은 여자를 얻으려면 어떻게 해야할까?



무규칙 싸움에서 라이트급과 헤비급이 싸운다고 가정해보자.

라이트급이 헤비급을 이기기 위해서는 뭐라도 준비가 되어있어야 한다.



- 체중을 늘리고 근력운동을 해서 체급을 맞춘다.

- 체급이 딸리면 기술로 압도한다.

- 기술도 없다면 무기라도 들고 싸워야한다.

- 무기조차 없다면 고추가루라도 몰래 손에 쥐고 있다가 상대의 눈에 뿌리기라도 해야한다.



체급도 딸리고 기술도 없고, 전략도 없는 상태에서 가치높은 여자를 얻으려는 것은

이미 지는 게임에서 요행을 바라고 덤비는 것과 같다.



여자만나는법이 알고 싶은가? 원하는 이성을 만나지 못하는가?

그렇다면 지는 게임에서 발버둥치고 있는 것이 아닌지 돌아봐라.

그리고 이제는 이기는 게임을 해라.



👉 유료급 전자책 받으러 가기

         


0 0